여권발급

  • 일반여권
  • 거주여권
  • 관용여권
  • 여행증명서

여권 재발급

긴급한 사유로 인한 여권발급

수수료

사진규정

발급상황조회

기재사항변경

여권분실/습득

여권사무대행기관

민원서식

자주묻는질문

여권 발급 신원조사 안내

국가별 단수여권/여행증명서(불)인정 현황

Home>새소식>여권이야기

입찰정보 보기
제목 열한 번째 여권이야기: 여권의 역사
등록일 2015-11-21
첨부파일

열한 번째‘여 권 이 야 기’

 

-  여권의 역사  -

  

 

여러분~  

 

혹시, 5년 전 여권 기억하시나요? 10년 전 사진이 붙어있는 여권을 보신적 있나요? 그럼, 50년 전 여권은 어떤 모습이었는지 상상이 되시나요?

이번 시간에는 우리나라 여권의 역사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. 지금의 여권에 이르기까지 어떻게 여권이 바뀌어왔는지 알아봅시다!

 

 

ㅇ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전

'집조'라는 문서가 여권의 역할을 합니다. 아래 사진은 1902년 안창호 선생이 미국 방문시 발급된 집조라고 해요.

 

 

    

또한, Passport라는 이름으로 문서가 발급되기 시작합니다. 처음에는 집조와 같이 한 장으로 이뤄진 종이였지만, 이후 책자의 형태로 바뀌었어요.

 

 

12

 

 

ㅇ 1949년 12월

해외여행규칙에 따라서 여권 발급 업무를 시작합니다.

현재 보관중인 가장 오래된 대한민국의 여권은 1951년에 만들어진 이흥종 대위의 여권이라고 해요.

 

 

이홍종

 

ㅇ 1960년대

1961년에는 여권법이 제정되어요. 60년대 이후에는 기업들의 해외진출이 늘어서 여권 발급도 늘어났답니다.

 

 602601

 

 

ㅇ 1980년대 

여권의 양식이 전면 변경됩니다. 특히, 1983년부터는 천연색 여권사진을 사용하게 되고, 여권을 접수하는 기관도 늘어나게 되었어요.

 

 

802 801

 

 

ㅇ 1994년

기계판독여권을 발급하기 시작합니다. 문서를 눈으로 보고 확인하는 것 뿐만 아니라 기계로 여권소지인의 정보를 읽어들여 출입국 심사가 빨라지는데 기여하게 됩니다.

 

 

  94

 

ㅇ 2005년

사진전사식 기계판독여권을 발급하기 시작합니다. 사진을 교묘하게 교체하지 못하도록 사진을 풀로 붙이지 않고 인쇄한 여권이에요.

 

  05

 

ㅇ 2008년

전자칩에 신원정보면의 정보가 한 번 더 들어가 보안성이 훨씬 좋아진 전자여권이 도입되었어요.

08

 

뿐만 아니라 대행기관이 전국 대부분의 지방자치단체로 확대되면서 여권을 발급 받으려고 먼 곳까지 가야하는 불편을 크게 개선시켰답니다. 2017년 현재 전국 240개의 대행기관에서 여권 접수가 가능해요.  

 

 

 

 

 

종이 한 장짜리에서 전자칩이 내장되어 있는 지금의 여권까지 변화되는 과정 잘 보셨나요?

 

이와같이 점점 진화하고 있는 우리나라 여권!!

앞으로 또 어떻게 변화해갈지 기대해 봅시다! 

 

 

이전글 다음글
이전글  열 번째 여권이야기: 사증란 추가, 구여권번호 기재
다음글  열두 번째 여권이야기: 여권 디자인
  • 목록

Designed by HANNET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