여권발급

  • 일반여권
  • 거주여권
  • 관용여권
  • 여행증명서

여권 재발급

긴급한 사유로 인한 여권발급

수수료

사진규정

발급상황조회

기재사항변경

여권분실/습득

여권사무대행기관

민원서식

자주묻는질문

여권 발급 신원조사 안내

국가별 단수여권/여행증명서(불)인정 현황

Home>새소식>여권이야기

입찰정보 보기
제목 열다섯 번째 이야기: 여권신청이 간편해졌다는 소식 들으셨어요?
등록일 2016-07-08
첨부파일

'여 권 이 야 기' 열다섯 번째 시간

 

- 여권 유효기간 확인의 중요성  -

 

 

미국에 살고 있는 아들집을 방문하기 위해 2014년에 여권을 신청하러 구청에 나온 A씨는 난생 처음 여권을 만드는데 진땀을 흘려야 했어요. 주민증만 제시하면 될 줄 알았더니 침침한 눈으로 여권발급신청서에 직접 기입 할 것이 너무 많아서 몹시 당황스러웠던 것입니다. 

 

이렇게 전에는 여권을 신청하기 위해 신청서에 성명(한글 및 영문), 주민등록번호, 주소, 연락처 등 10가지 이상의 항목을 일일이 기재하여야 했는데,  2015.7.1부터 전국 지방자치단체 239개 여권사무대행기관 에서 간이신청서를 쓰고 있어요. 

    

간이신청서상에는 영문성명과 연락처 등 필수항목만을 기재하고 나머지는 담당공무원이 여권정보통합관리시스템에서 신청인의 정보를 불러와 필요한 정보를 자동 입력해서 작성해야 할 항목이 줄어 고령자, 장애인, 한글을 잘 모르는 재외동포 등이 편해진 것 같아요. 

   

그렇게 간소화된 신청서를 손쉽게 작성하고, 태블릿 모니터상으로 전자신청서를 확인 후 전자서명을 통해 여권신청을 하면 완료!!

 

 해외에서 여권을 신청할 때는 더욱 편해졌는데요, 여권사진을 가져올 필요 없이 재외공관에서 직접 디지털 여권사진 촬영기로 촬영하여 여권 전자신청서 및 전자여권에 사용할 수 있어요(현재는 주요공관에서시행중이며 2016.12월까지 전 재외공관에서 가능해요).


 

 

이전글 다음글
이전글  열네 번째 이야기: 알뜰여권을 아시나요?
다음글  열여섯 번째 이야기: PC 타입 전자여권에 대해 들어보셨어요?
  • 목록

Designed by HANNET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