여권발급

  • 일반여권
  • 거주여권
  • 관용여권
  • 여행증명서

여권 재발급

긴급한 사유로 인한 여권발급

수수료

사진규정

발급상황조회

기재사항변경

여권분실/습득

여권사무대행기관

민원서식

자주묻는질문

여권 발급 신원조사 안내

국가별 단수여권/여행증명서(불)인정 현황

Home>새소식>여권이야기

입찰정보 보기
제목 여섯 번째 여권이야기: 여권 보관
등록일 2015-06-19
첨부파일

‘여 권 이 야 기’ 여섯 번째

 

실수로 여권이 더러워졌어 ... -

 

    

멋지게 서명한 여권을 가지고 국외여행을 무사히 마친 A씨.
피곤하기도 하고, 귀찮기도 하여 여행 가방 속 가득한 빨랫감을 몽땅 한 번에 세탁기에 돌렸다가 만, 옷 속에 들어있던 여권도 함께 빨아버렸답니다.

이 여권은 과연 다시 사용할 수 있는 걸까요?!

.........글쎄요;;..

 

 

외국에서 여행할 때엔 너무나 소중했던 여권이

한국에 돌아오면 애물단지가 되곤 하죠. ^-^ ;;

서랍 한구석에 자리만 차지하고 쓸 일이 없으니

보관상태도 모두 제각각입니다.

 

하지만,

 

10년이나 사용할 수 있는 여권을 대충 보관했다간

새로운 여행이 엉망이 될지도 모르니

조금만 주의를 기울여 볼까요?!

 

 우리나라 여권은 국 제민간항공기구에서 정하는 여러 가지 내구성 시험을 통과한 것이기 때문에 품질이 매우 우수하지만, 재질이 종이이기 때문에 습기에 약하고 자칫 잘못하면 구겨지거나 찢 어지기 쉬워 보관에 주의해야 합니다. 특히, 얼굴 사진과 이름 등 개인정보가 나 있는 페이지는 여권을 판독하는 데 중요한 요소들이 인쇄되어 있기 때문에 자칫 잘못하여 펜으로 작은 점을 잘못 찍기만 해도 판독이 제대 로 안 될 수도 있어요. ㅠ_ㅠ

 

- 여권 신원정보면 -

 

  여권을 잘 보관하기 위해 여권에 커버를 씌워 소지하고 계시는 분들도 많지만, 이는 출입국시 판독 하는 과정에서 벗겨 내야 하므로 여권을 구부렸다 폈다 하게 되어 뒤 페이지에 들어있는 칩과 안테나에 손상을 주거나 여권 내지가 접히는 등의 실수가 생길 수 있어 더 큰 주의를 필요로 합니다.

 

 그뿐만 아니라, 물에 빠졌거나, 실수로 빨래와 함께 세탁되었던 여권은 종이가 구불구불해져 부피 늘어나 버리는 경우가 있는데, 이는 다른 나라의 출입국 심사 시 '여권을 위조하려 한 것은 아닌가?' 하는 의심을 살 수도 있어요.

 

 이 럼 여러 가지 문제로 여권이 더러워지거나 훼손됐다면 일단 그 여권을 계속해서 사용할 수 있는지 없는지 사전에 확인해 보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. 이것은 혼자서 판 하기는 어렵고, 여권을 신청했던 가까운 대행기관에 방문하여 판독기에서 내 여권이 여전히 잘 읽히는지 확인해봐야 해요.

 

 이 , 판독되지 않는 여권은 재발급받으셔야 합니다. 설령 판독에 통과하였다고 해도, 종 이가 찢어졌다거나 책자 자체에 주름이 많이 생겼을 경우 출입국이 어려워질 수도 있으니 재발급 받는 것을 권해 드리고 있어요. ㅠoㅠ


 순간의 실수 때문에 번거롭게 대행기관에 방문해보고, 불안한 마음으로 출입국 하는 것 보다, 조금만 관심을 기울여 여권을 보관하면 이런 걱정은 할 필요 없답니 .


불의의 사고 및 번거로움을 막기 위해,


** 언제나 여권을 안전하게 보관합시다!! **

이전글 다음글
이전글  다섯 번째 여권이야기: 여권 서명
다음글  일곱 번째 여권이야기: 여권 분실
  • 목록

Designed by HANNET.COM